싱가포르 남성, 비트코인 36만 달러 가로챈 혐의 인정

기사 공유
요약
  • 싱가포르의 한 남성이 비트코인 거래를 위해 현금을 훔친 혐의로 적발됐다.

  • 시드 모크타르 시드 유소페는 36만 달러 상당의 절도 사실을 인정했다.

  • 그는 14년 이하의 징역에 처해 졌으며 선고는 금요일에 받을 예정이다.

신뢰 프로젝트(Trust Project)는 투명성을 바탕으로 언론의 표준을 만들어가는 국제 연합체입니다.

비트코인 관련 강도 사건의 용의자가 법정에서 자신의 유죄를 인정했다. 이번 사건은 암호화폐와 관련된 사건 중 가장 최근에 벌어진 일이다.

사이퍼트레이스(CipherTrace)의 조사에 따르면 해커, 절도범, 사기범들은 2020년 상반기에만 14억 달러어치의 암호화폐를 훔쳤다.

이번 사건의 피의자 시드 모크타르 시드 유소페는 가짜 비트코인을 거래해 36만 달러의 손해를 끼친 혐의를 받고 있다. 현지 매체 더 스트레이츠타임스의 보도에 따르면 그는 싱가포르 지방법원에서 자신의 절도 혐의를 인정했다.

싱가포르 출신인 모크타르 씨는 자로멜 지 밍 리, 모하드 압둘 라흐만 모하맛 등 두 명의 공범과 함께 피해자 팡준하우 씨의 자산을 훔쳤다.

Source: The Straits Times

자신들을 비트코인 브로커라고 속인 이 3인방은 팡씨에게 비트코인을 주는 대가로 현금을 요구했다. 피해자가 왜 기존의 거래소를 거치지 않고 절도범들의 서비스를 이용했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결국 모크타르와 그의 공모자들은 36만5000달러를 갈취했고, 약속한 비트코인은 주지 않고 팡을 떠났다.

모크타르 씨는 사건 다음날 경찰에 체포됐다. 그는 훔친 돈 중 5천 달러를 보관하고 있던 것으로 밝혀졌다. 법원 문서에는 정부 당국이 남은 현금을 회수할 가능성에 대한 언급은 없었다. 모크타르는 현재 3만 달러의 보석금을 내고 풀려났으며 금요일에 형을 받을 예정이다.

최초 보도에 따르면, 그는 14년 이하의 징역에 처할 가능성이 크다. 나머지 두 명과 관련된 사건은 아직 진행 중이다.

우리 사이트에 포함된 모든 정보는 선의의 목적과 일반적인 정보 제공을 위해 게시되었습니다. 우리 사이트 내 정보를 사용하면서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사용자에게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
Share Article

The opinion of BeInCrypto staff in a single voice.

글쓴이 팔로우 하기

최고의 암호화폐 신호를 참고해 거래하세요 - 70% 이상의 수익률을 보장합니다

지금 가입하세요

Want to learn how to trade? Get a beginners guide from BeInCrypto Academy!

Learn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