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스트리트 분석가: 연방준비제도이사회가 암호화폐 및 자산 가격 통제해

기사 공유
요약
  • 연준은 시장 싸이클에 많은 영향을 끼친다.

  • 과거 싸이클의 바닥은 연준의 조치와 일치했다.

  • 통화 정책이 개선되기 전까지 강세장은 오지 않을 것이다.

신뢰 프로젝트(Trust Project)는 투명성을 바탕으로 언론의 표준을 만들어가는 국제 연합체입니다.

한 고위 시장분석가는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 미심쩍은 통화정책이 암호화폐와 일반 자산가격에 미치는 영향에 관해 입을 열었다.

큐빅 애널리틱스(Cubic Analytics)의 수석 시장 분석가 케일럽 프란젠(Caleb Franzen)은 6월 20일 앤서니 폼 플리아노( Anthony “Pomp” Pompliano)의 “베스트 비즈니스 쇼”에 출연해 연방준비제도이사회가 자산 가격을 어떻게 통제하는지 설명했다.

자산의 폭넓은 스펙트럼과 현재 경제 환경 사이의 상관관계를 묻자 그는 수익률과 자산 가격은 역상관 관계라고 말했다.

관련 시장의 매도

연준이 긴축정책을 펼치고 국채금리가 상승세로 돌아서자 자산 전반에서 매도세가 나타나고 있다.

그는 “주식, 비트코인, 암호화폐, 심지어 채권시장의 국고까지 자산군 전반에서 매도세가 나타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수익 환경에 공식적인 변화가 있기 전까지는 강세장이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대체로 금융 분석가들은 거시경제 상황이 안정되기 전까지 암호화폐 시장 상황이 어려울 것이라는 데 동의했다. 이는 더 높은 금리 인상인플레이션 감소를 의미한다.

현재 인플레이션 수치는 40년 만에 최고치인 8.6%를 기록하고 있기 때문에 연준의 노력에도 당분간 어려운 상황이 지속할 것으로 예상한다. 목표치였던 2%를 웃돈 이후 오늘날 재앙적인 수준까지 도달하는 데 약 18개월이 걸렸다.

프란젠은 이러한 환경을 연준이 지켜보고 있기 때문에 인플레이션 데이터가 지속한다면 “통화정책 환경이 뒤바뀔 수 있는 전조”로 작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아직 오지 않은 크립토 봄

현재 시장 상황을 2018년 암호화폐 약세장과 비교했을 때, 당시 바닥은 연준이 공식적으로 금리 인상을 중단한 12월이었다. 같은 달 주식시장에 대규모 침체가 발생했다.

2020년 3월 연방준비제도(Fed)가 통화·금융 시스템에 무제한 양적 완화 정책을 펼치겠다고 밝히면서 비슷한 혼란이 발생했다. 반대로 암호화폐 시장은 연준이 테이퍼링(tapering)을 선언한 2021년 11월에 정점을 찍었다.

“이는 자산 가격을 예측하는 매우 단순하고 간단한 지표지만, 우리가 속한 금융 시장을 매우 정확하게 반영하고 있습니다.”

컴파운드 캐피탈 자문사의 설립자이자 CEO인 찰리 빌렐로(Charlie Bilello)는 며칠 전 폼프(Pomp)에서 비슷하게 예측 및 분석했다. 이 월가의 분석가는 연방준비제도(Fed)가 자산가격과 시장 싸이클에 상당한 영향을 미치고 있고 추세를 지켜보고 있다고 평가했다.

우리 사이트에 포함된 모든 정보는 선의의 목적과 일반적인 정보 제공을 위해 게시되었습니다. 우리 사이트 내 정보를 사용하면서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사용자에게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
Share Article

비인크립토 구성원들은 한목소리를 냅니다.

글쓴이 팔로우 하기

+70%의 정확도를 자랑하는 최적의 텔레그램 신호로 암호화폐를 예측하세요!

지금 가입하기

시장 신호, 연구 및 분석! 지금 바로 텔레그램에 가입하세요! 팻 피그 시그널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