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국영 통신사, 국가적인 암호화폐 단속 중 NFT 발행

기사 공유
요약
  • 현재 암호화폐에 대한 단속이 이뤄지고 있는 가운데 중국 관영통신이 이번 주 여러 디지털 수집품을 발행한다.

  • "디지털 뉴스 수집품"은 중국 관영 신화통신이 올해 발행한 엄선된 뉴스 사진 보도에서 주조될 것이다.

  • 신화통신이 블록체인에서 역사적인 사건들을 기념하기 시작한 다른 뉴스 매체의 대열에 합류했다.

신뢰 프로젝트(Trust Project)는 투명성을 바탕으로 언론의 표준을 만들어가는 국제 연합체입니다.

중국 국영통신은 이번 주에 여러 디지털 수집품을 발행할 예정이다. 이는 최근 암호화폐에 대한 국내 단속이 이루어지고 있는 가운데 생긴 일이다. 

해당 “디지털 뉴스 수집품”은 중국 관영 신화통신이 올해 발행한 엄선된 뉴스 사진 보도에서 주조될 것이다. 이에 대해 신화통신은 “독특한 연말 평가”라고 설명하며 “게다가 이는 메타버스로 작성된 디지털 메모리”라고 덧붙여 말했다. 

명서에 따르면, 그 컬렉션은 11개의 다른 수집품으로 각각 10,000개의 초판으로 구성될 것이다. 이것은 특별판에 추가된다. 이 컬렉션은 12월 24일 출시 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암호화폐 단속

이번 출시는 중국이 1년 동안 거래와 채굴 등 민간 암호화폐 활동에 대한 단속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나온 것으로 5년 내 블록체인 패권 달성이 목표다. 중국 당국은 공식적으로 대체불가능 토큰(NFT)을 금지하지 않았다. 그러나 그들은 여전히 원치 않는 조사가 철저하게 행해질 수 있는 회색 지대에 살고 있다. 중국 언론들은 NFT의 ‘깜깜이 투기’에 대해 경고하고 나섰다.

중국 관영 통신 및 NFT

국내 결제업계 거물 텐센트홀딩스(Tencent Holdings)와 앤트 그룹(Ant Group)이 블록체인 관련 개발을 계속 추진하겠다는 암묵적 승인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예를 들어 두 기업 모두 자체 블록체인 플랫폼에서 NFT를 발행했다. 엄격한 통제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말이다. 중국 관영통신의 ‘디지털 뉴스 수집품’은 텐센트 클라우드 블록체인 플랫폼에서 운영된다. 그들은 각각 고유한 신분증과 소유권 정보를 가지게 될 것이다. 

역사를 캡처하다

NFT에 뛰어든 것은 중국 국영 통신사 뿐만이 아니다. 신화통신은 디지털 수집품이 “특별한 기념적 의미와 수집 가치”가 있다고 언급하며 다른 뉴스 매체의 대열에 합류했다. 그들 또한 블록체인에 역사적인 사건들을 기념하기 시작한 것이다. 올해 초 AP 통신은 첫 번째 NFT를 판매했으며 작년 11월 미국선거가 처음으로 블록체인에서 실시된 것을 기념하기도 했다. 175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AP는 후에 가장 상징적인 사진들의 NFT를 경매에 부쳤다. 특히 메타 출시에서 뉴욕 타임즈는 NFT에 관한 칼럼의 NFT를 56만 달러에 팔았다.

우리 사이트에 포함된 모든 정보는 선의의 목적과 일반적인 정보 제공을 위해 게시되었습니다. 우리 사이트 내 정보를 사용하면서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사용자에게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
Share Article

비인크립토 구성원들은 한목소리를 냅니다.

글쓴이 팔로우 하기

+70%의 정확도를 자랑하는 최적의 텔레그램 신호로 암호화폐를 예측하세요!

지금 가입하기

시장 신호, 연구 및 분석! 지금 바로 텔레그램에 가입하세요! 팻 피그 시그널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