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다시 불붙은 탈달러화 논의…브릭스 정상회의 핵심의제로

1 min
David Thomas

브릭스 경제 지도자들이 남아프리카공화국에 모여 탈달러화 논의에 나섰다. 대내외적으로 미국에 매우 중요한 시기에 구체적인 논의가 진행됐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오는 24일까지 남아공에서 열리는 제15차 브릭스(BRICS‧브라질, 러시아, 인도, 중국, 남아프리카공화국) 정상회의에서 탈달러화는 주요 의제로 꼽힌다.

일부 지도자는 “탈달러화의 목표는 반서방 공세가 아니라 국제무역에서 달러의 역할을 줄이기 위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남아프리카공화국 재무장관은 “브릭스 회원국의 개발 자금을 현지 화폐로 조달하는 것이 목표”라며 “장기적으로는 자국 통화의 무역 결제 비중을 늘리는 것”이라고 언급했다.

국제무역을 위한 공동 통화 논의도 있었다. 지금까지 SWIFT(국제은행간통신협회) 탈퇴와 달러 사용 축소에 반대해 온 남아프리카공화국도 논의에 참여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De-dollarization efforts are unlikely to unseat the dollar from its dominance in international trade.
SWIFT 결제에서 미국 달러가 차지하는 비중. 출처: Statista

지난 4월 중국과 브라질은 미국 달러 대신 자국 통화로 국제무역 결제를 진행하기로 했다. 두 달 후, 러시아에 대한 제재로 중국 역시 국제무역에서 위안 사용 확대 방안을 모색했다.

비슷한 시기에 인도와 말레이시아도 국제무역에서 인도 루피로 결제하기로 합의했다. 현지 통화로 결제를 진행하면 달러로 환전할 필요가 없다.

그럼에도 브릭스 지도자들은 “달러의 역할이 단기간에 줄어들지는 않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BYDFi BYDFi 보기
Coinrule Coinrule 보기
Exodus Exodus 보기
Coinbase Coinbase 보기
BingX BingX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BYDFi BYDFi 보기
Coinrule Coinrule 보기
Exodus Exodus 보기
Coinbase Coinbase 보기
BingX BingX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Trusted

비인크립토 웹사이트에 포함된 정보는 선의와 정보 제공의 목적을 위해 게시됩니다. 웹사이트 내 정보를 이용함에 따라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아울러, 일부 콘텐츠는 영어판 비인크립토 기사를 AI 번역한 기사입니다.

yun_choi.jpg
Yun-yeong Choi
비인크립토에서 한영 기사 번역을 맡고 있습니다. 코인데스크코리아 등 블록체인 매체에서 프리랜스 번역가로 활동했으며 『돈의 패턴』, 『두려움 없는 조직』, 『오늘부터 팀장입니다』 등 약 30권의 책을 번역했습니다. 한국외대 학부에서 이란어를, 대학원에서 한영번역을 전공했습니다. 블록체인이 바꿔 나갈 미래를 꿈꾸며 기대합니다.
READ FULL BIO
스폰서
스폰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