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중국 ‘디지털 위안’ 거래액 320조원 돌파

1 min
Harsh Notariya

중국인민은행(PBoC) 총재가 “디지털 위안(e-CNY) 거래액이 1조8000억위안(약 320조원)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거래 건수로는 9억5000만 건으로 출시 1년 반 만의 성과다.

이강 총재는 싱가포르통화청(MAS) 컨퍼런스에서 이 수치를 공유하며 다음과 같이 말했다.

“현재 e-CNY의 잔고는 본원통화(M0)의 1/10 수준에 불과하다. 하지만 이것으로 많은 양의 거래를 지원하고 있다. 이는 곧 디지털 위안의 속도가 빠르고 효율적임을 의미한다.”

중국 정부가 판궁성 인민은행 서기를 신임 총재로 임명함에 따라 이강의 임기는 곧 끝난다. 이강은 비트코인(BTC)에 대해 거칠게 비판한 것으로 유명하다.

e-CNY는 주로 국내 소매 결제에 사용되지만, 홍콩은 국가 간 결제 등 다른 활용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또 중국 정부는 e-CNY 확대를 위해 공무원에게 e-CNY로 임금을 지급하는 방안도 추진 중이다. 알리페이, 위챗 등 주요 앱은 신속한 결제를 위해 e-CNY를 통합했다.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BYDFi BYDFi 보기
Coinrule Coinrule 보기
Exodus Exodus 보기
Coinbase Coinbase 보기
BingX BingX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BYDFi BYDFi 보기
Coinrule Coinrule 보기
Exodus Exodus 보기
Coinbase Coinbase 보기
BingX BingX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Trusted

비인크립토 웹사이트에 포함된 정보는 선의와 정보 제공의 목적을 위해 게시됩니다. 웹사이트 내 정보를 이용함에 따라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아울러, 일부 콘텐츠는 영어판 비인크립토 기사를 AI 번역한 기사입니다.

yun_choi.jpg
Yun-yeong Choi
비인크립토에서 한영 기사 번역을 맡고 있습니다. 코인데스크코리아 등 블록체인 매체에서 프리랜스 번역가로 활동했으며 『돈의 패턴』, 『두려움 없는 조직』, 『오늘부터 팀장입니다』 등 약 30권의 책을 번역했습니다. 한국외대 학부에서 이란어를, 대학원에서 한영번역을 전공했습니다. 블록체인이 바꿔 나갈 미래를 꿈꾸며 기대합니다.
READ FULL BIO
스폰서
스폰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