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김남국 의원 “9억8500만원 코인 투자… 재산 12억→21억으로”

2 mins
업데이트 Paul Kim

위믹스(WEMIX) 코인 60억 투자 논란을 일으켰던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이 구체적인 자금 내역 등이 담긴 입장문을 8일 공개했다.

김 의원은 이날 코인 투자를 하는 과정에서 어떤 불법도 없었다며 자신에 대한 의혹을 강력하게 반박했다.

우선 총 투자 금액에 대한 오해부터 바로잡았다. 그는 현재 보유하고 있는 코인은 약 9억1000만원 상당이라고 말했다. 코인을 포함한 전체 재산 규모는 21억원 상당이었다.

“LG디스플레이 주식 팔아 코인 투자 시작해”

문제의 암호화폐 매입 자금은 지난 2021년 보유하고 있었던 LG디스플레이 주식 9억8500만원 어치를 매각한 돈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 돈을 이용해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 빗썸 등을 이용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들 거래소를 오간 코인 잔액 등 거래 내역도 스크린샷으로 첨부했다.

김 의원은 트래블룰 시행 시기를 피해 지능적으로 투자를 했다는 세간의 의심도 반박했다. 그는 “저는 모든 거래를 실명 계좌를 통해서 했기 때문에 트래블룰 시행 시기와는 아무런 상관이 없다”고 강조했다.

트래블룰이란 자금세탁 등을 방지하기 위해 국제적으로 통용되는 일종의 자금 이체 규정을 말한다. 미 달러화 기준 1000달러 이상의 금액을 이동시킬 경우 발신인과 송신인의 실명 인증을 거치도록 하는 내용이다.

“대선 기간 중 현금 인출은 440만원 뿐…현재는 위믹스 아닌 다른 코인 보유”

김 의원은 60억원 상당의 코인을 현금화해 민주당 대선 자금으로 사용했다는 루머에 대해서도 ‘사실 무근’이라고 잘라 말했다. 그는 “대선 기간 동안 전체 계좌에서 실물 현금으로 인출된 것은 440만원에 불과하다”고 설명했다.

김 의원은 지난 2022년 자신의 재산을 12억6794만원으로 등록한 바 있다. 현행법에 따르면 이 금액에는 코인 보유액은 포함되지 않는다. 김 의원이 이날 밝힌 전체 재산 규모는 약 21억원이다.

종합하면 그는 LG디스플레이 주식 9억8500만원 어치를 종잣돈 삼아 최근 2년 간 코인 투자를 했고, 9억원 상당의 차익을 거둔 셈이다. 김 의원은 현재 9억1000만원 상당의 코인 여러 종을 보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체 투자 기간동안 코인으로 번 돈을 얼마나 현금화했는지는 공개하지 않았다.

한편 검찰은 김남국 의원의 60억 코인투자 의혹이 불거진 이후 관련 계좌 추적 영장을 법원에 재청구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코인을 취득하는데 사용한 자금 출처를 확인한다는 이유에서다. 검찰은 지난해 가을께 서울남부지법에 같은 이유로 계좌추적 영장을 청구한 바 있다. 당시 법원은 ‘거액의 코인을 보유했다는 사실만으로 범죄 혐의가 있다고 의심하기는 어렵다’라며 영장을 기각했다.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BYDFi BYDFi 보기
Coinrule Coinrule 보기
Exodus Exodus 보기
Coinbase Coinbase 보기
BingX BingX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BYDFi BYDFi 보기
Coinrule Coinrule 보기
Exodus Exodus 보기
Coinbase Coinbase 보기
BingX BingX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Trusted

비인크립토 웹사이트에 포함된 정보는 선의와 정보 제공의 목적을 위해 게시됩니다. 웹사이트 내 정보를 이용함에 따라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아울러, 일부 콘텐츠는 영어판 비인크립토 기사를 AI 번역한 기사입니다.

paul_kim.png
비인크립토 선임 연구원으로 일하고 있습니다. 크립토 컨설팅 기업인 원더프레임의 대표를 맡고 있습니다. 코인데스크코리아 등 국내 언론사에서 12년 가량 기자로 일했고, 대학에서는 화학과 저널리즘을 전공했습니다. 크립토와 AI, 사회에 관심이 많습니다.
READ FULL BIO
스폰서
스폰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