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FTX 운영 재개되나? FTT 100% 이상 급등

1 min
Josh Adams

요약

  • FTX의 기본 토큰 FTT가 100% 이상 급등했다
  • 파산법원 심리에서 FTX 변호인단은 거래소의 운영 재개 가능성을 내비쳤다
  • 변호인단은 개편 계획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 promo

FTX의 기본 토큰 FTT가 100% 이상 급등했다. FTX 거래소가 운영을 재개할 수도 있다는, 전혀 예상 밖 보도가 나온 직후였다.

FTX의 변호를 맡고 있는 설리반앤드크롬웰 로펌의 앤디 디트데리히 변호사는 12일 열린 미국 파산법원 심리에서 “FTX가 73억달러 상당의 현금과 암호화폐를 회수했다”고 밝혔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FTX 법무팀은 이날 심리에서 거래소의 운영 재개 가능성을 내비쳤다. 이들은 존 도시 판사에게 “오는 7월에 개편 계획을 제출할 예정이고, 내년 2분기에는 확정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를 위해서는 상당한 규모의 자본이나 부동산 자금이 필요할 것”이라고 밝혔다.

FTX 거래소의 운영 재개 가능성이 전해지자 FTT 가격이 급등했다. 출처: CoinMarketCap

운영 재개는 불확실

거래소 운영을 재개한 뒤 FTX 채권자 지분을 거래소의 지분으로 전환하는 방안이 검토되기도 했다. 그러나 재개 여부는 아직 결정된 바가 없다. 디트데리히는 “이 사건에 관련된 전문가 수만큼이나 의견도 무척 다양할 것”이라고 말했다.

FTX는 지난 1월 이후 8억달러 이상의 자산을 회수했다. 디트데리히는 “샘 뱅크먼프리드의 지휘 아래 무엇이 잘못됐는지 파악하고자 노력했다”며 “이제 상황은 안정됐다”고 전했다.

새로 부임한 CEO 존 레이 3세는 FTX의 부적절한 자금 이체와 부실한 회계 처리를 지적하며 “통제의 완전한 실패”라고 언급했다.

FTX는 3일 만에 60억달러가 인출되는 뱅크런 사태를 겪으며 작년 11월 파산을 신청했다. 이후 바이낸스가 인수 의사를 내비쳤지만 이내 포기했다. 뱅크먼프리드 전 CEO는 수십 년의 징역형을 앞두고 있다.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Trusted

비인크립토 웹사이트에 포함된 정보는 선의와 정보 제공의 목적을 위해 게시됩니다. 웹사이트 내 정보를 이용함에 따라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아울러, 일부 콘텐츠는 영어판 비인크립토 기사를 AI 번역한 기사입니다.

yun_choi.jpg
Yun-yeong Choi
비인크립토에서 한영 기사 번역을 맡고 있습니다. 코인데스크코리아 등 블록체인 매체에서 프리랜스 번역가로 활동했으며 『돈의 패턴』, 『두려움 없는 조직』, 『오늘부터 팀장입니다』 등 약 30권의 책을 번역했습니다. 한국외대 학부에서 이란어를, 대학원에서 한영번역을 전공했습니다. 블록체인이 바꿔 나갈 미래를 꿈꾸며 기대합니다.
READ FULL BIO
스폰서
스폰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