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3AC 설립자의 거래소 사업, 첫날 거래량은 ‘1700원’에 그쳐

1 min
업데이트 Paul Kim

오픈익스체인지(OPNX)의 출시 첫날 거래량이 약 1700원 수준으로 저조한 모습을 보였다.

OPNX는 파산한 거래소들의 청구권을 사고파는 거래소다. 이용자는 파산한 거래소 FTX 등의 파산 청구권을 OPNX에서 거래할 수 있고, BTC(비트코인), ETH(이더리움) 등 가상자산도 거래할 수 있다.

코인데스크US는 4월 5일(현지시각) “쓰리애로우캐피탈(3AC)의 공동설립자 카일 데이비스와 쑤주가 만든 OPNX의 첫 날 거래량은 1.26달러(약 1700원)로 출시하자마자 흔들리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고 전했다.

OPNX는 2022년 5월 UST(테라USD)·LUNA(테라) 가격 폭락 사태로 파산한 가상자산 헤지펀드 쓰리애로우즈캐피탈(3AC) 설립자들이 4월 4일(현지시각) 정식 출범했다.

레슬리 램 OPNX 최고경영자는 매체에 “유동성 부족은 거래소에 시장조성자(Market Maker·MM)가 없기 때문”이라고 해명했다.

이 기사는 디지털애셋㈜이 작성 및 발행했으며, 비인크립토-디지털애셋의 콘텐츠 제휴에 따라 게재합니다. 기사 원문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BYDFi BYDFi 보기
Coinrule Coinrule 보기
Exodus Exodus 보기
Coinbase Coinbase 보기
BingX BingX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BYDFi BYDFi 보기
Coinrule Coinrule 보기
Exodus Exodus 보기
Coinbase Coinbase 보기
BingX BingX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Trusted

비인크립토 웹사이트에 포함된 정보는 선의와 정보 제공의 목적을 위해 게시됩니다. 웹사이트 내 정보를 이용함에 따라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아울러, 일부 콘텐츠는 영어판 비인크립토 기사를 AI 번역한 기사입니다.

스폰서
스폰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