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검찰 “퓨리에버 상장 뒷돈 연루” 확인, 코인원은 “모른다”

1 min
업데이트 Paul Kim

요약

  • 강남역 납치살인 사건과 연관되어 있는 코인은 퓨리에버(PURE)로 알려졌다.
  • 검찰 수사에 따르면 이 코인은 코인원 상장 비리에 연루되어 있다.
  • 코인원은 상장 비리에 PURE가 연루되어 있다는 의혹을 부인하고 있다.
  • promo

2020년 11월 코인원(대표 차명훈)이 PURE(퓨리에버) 코인을 상장할 당시 수억원대 뒷돈이 오간 사실이 확인됐다.

PURE는 최근 서울 강남구 역삼동 ‘납치 살인’ 사건 주요 피의자 이모씨가 9000만원을 투자해 8000만원을 손해본 것으로 조사됐다.

서울남부지검 금융조사1부(부장검사 이승형)는 4월 4일 상장 브로커 고모씨가 코인원 전직 이사 전모씨에게 약 19억원의 뒷돈을 주면서 상장을 청탁한 코인 29개 가운데 PURE가 포함돼 있다고 밝혔다.

코인원은 3월까지 PURE를 정상정으로 거래 지원해 오다가 검찰 수사가 본격 진행된 3월 3일에야 다른 8개 코인과 함께 무더기로 유의종목 지정했고 2주 뒤 3월 17일엔 갑자기 유의 지정을 해제한 사실도 최근 확인됐다.

업계에선 “코인원은 뒷돈을 받고 코인을 상장한 사실에 대해 사과 등 사후 조치도 취하지 않았을 뿐 아니라 상장 뒷돈 수사에 연루된 코인이 무엇인지도 확인하지 않아 코인원에 대한 신뢰를 추락시키고 있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검찰은 지난 2월과 3월 각각 고씨와 전씨를 구속했고 고씨는 이미 구속기소했다.

<디지털애셋>은 4월 3일 PURE가 코인원 상장 비리에 연루돼 있다는 의혹을 처음 제기했지만 코인원을 이를 부인했다.

이 기사는 디지털애셋㈜이 작성 및 발행했으며, 비인크립토-디지털애셋의 콘텐츠 제휴에 따라 게재합니다. 기사 원문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BYDFi BYDFi 보기
Coinrule Coinrule 보기
Exodus Exodus 보기
Coinbase Coinbase 보기
BingX BingX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BYDFi BYDFi 보기
Coinrule Coinrule 보기
Exodus Exodus 보기
Coinbase Coinbase 보기
BingX BingX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Trusted

비인크립토 웹사이트에 포함된 정보는 선의와 정보 제공의 목적을 위해 게시됩니다. 웹사이트 내 정보를 이용함에 따라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아울러, 일부 콘텐츠는 영어판 비인크립토 기사를 AI 번역한 기사입니다.

스폰서
스폰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