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아비스왑 ‘러그풀 사기’ 시도 드러나…내부고발자 “사용하지 말라”

1 min
Harsh Notariya
번역 Oihyun Kim

요약

  • 아비스왑 개발팀이 이용자들을 상대로 러그풀 사기를 시도했다는 내부고발이 나왔다
  • 스마트 컨트랙트를 악성 기능이 있는 새 주소로 전송했다고 주장이다
  • 고발자는 커뮤니티에 웹사이트와 인터랙트하지 말라고 경고했다
  • promo

아비트럼의 탈중앙화 거래소(DEX)인 아비스왑(ArbiSwap)에서 러그풀 사기가 있다는 내부 고발이 나와 화제가 되고 있다.

트위터 RugDocIO를 보면, 아비스왑 개발자가 컨트랙트 주소를 0x5e7a로 변경한 것으로 나타난다. 새 주소의 컨트랙트에는 아래 스크린샷과 같이 ‘토큰 복구'(recoverToken) 기능이 포함되어 있다. 주소의 배포자만 컨트랙트로 전송된 토큰을 복구할 수 있는 ‘onlyOwner’가 들어가 있는 기능이다.

이미지 출처

이용자는 직접 인출 가능

내부 고발자들은 이용자들에게 이 조작된 컨트랙트에 토큰을 보내지 않기 위해선 아비스왑을 이용해선 안 된다고 경고했다. 또한 이용자가 악성 컨트랙트를 건드렸다면, 승인을 취소하라고 권했다.

아비스왑의 초기 계약에 자금을 예치한 사용자의 자금은 안전하다. 다만, 웹사이트를 이용하는 대신 직접 컨트랙트와 인터랙트하여 자금을 인출해야 한다.

아비스왑 개발자는 보도 시간 약 13시간 전에 악성 컨트랙트를 생성했다. 보안 기관의 신속한 조치 덕분에 최대한 많은 사용자가 자금을 보호할 수 있었다는 평가가 나온다.

ArbiSwap DEX Price action
출처: 코인마켓캡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Trusted

비인크립토 웹사이트에 포함된 정보는 선의와 정보 제공의 목적을 위해 게시됩니다. 웹사이트 내 정보를 이용함에 따라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아울러, 일부 콘텐츠는 영어판 비인크립토 기사를 AI 번역한 기사입니다.

oihyun.jpg
Oihyun Kim
비인크립토 한국 총괄을 맡고 있습니다. 신문사에서 15년 가량 정치부·국제부 기자, 베이징 특파원 등으로 일했고, 코인데스크코리아 편집장을 역임했습니다. 청와대 행정관, 전략 컨설턴트 등으로도 근무했습니다. 대학에서 중국을, 대학원에서 북한을 전공했으며, 기술이 바꿔가는 세상에 관심이 많습니다.
READ FULL BIO
스폰서
스폰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