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마이클 세일러, “비트코인 반대하는 찰리 멍거 안타깝다”

1 min
Oluwapelumi Adejumo
번역 Miyi

요약

  • 마이클 세일러(Michael Saylor) 마이크로스트래티지(MicroStrategy) 회장이 비트코인에 반대하는 찰리 멍거(Charlie Munger)에 “안타깝다”고 했다.
  • 세일러는 비트코인에 대해 여전히 낙관적으로 전망하며, 채택률 향상을 목표로 삼고 있다.
  • 마이크로스트래티지 주식 MSTR은 올 초부터 100% 상승했다.
  • promo

마이클 세일러 마이크로스트래티지 회장이 찰리 멍거를 비롯해 비트코인반대하는 기업인들의 견해를 비판하고 나섰다.

세일러는 최근 CNBC와의 인터뷰에서 멍거와 다른 비판가들이 비트코인에 대해 충분히 연구했다면 암호화폐를 높이 평가했을 거라면서, 비트코인을 반대하는 멍거가 “안타깝다”고 말했다.

세일러는 또 통화 가치가 크게 감소한 국가에서 일반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는다고 주장했다.

세일러의 거친 발언은 찰리 멍거가 미국 정부가 암호화폐를 전면 금지해야 한다고 말한 데 대한 비판이다. 버크셔 해서웨이(Berkshire Hathaway) 부회장이자 워렌 버핏의 멘토로 잘 알려진 멍거는 암호화폐가 도박에 불과하다고 비하했다.

멍거는 또 암호화폐를 쥐약에 비유하고 사기 및 망상의 나쁜 조합이라고 묘사하기도 했다.

마이클 세일러, ‘비트코인 낙관적, 규제 필요성도 인정’

세일러는 앞서 마이크로스트래티지의 비트코인 라이트닝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출시 계획을 공유했다. 그는 라이트닝(MicroStrategy’s Lightning)은 고객에게 빛의 속도로 빠른 보상을 제공하기 위한 것으로, 비트코인 수용성 확대를 위한 방안이라고 설명했다.

비트코인 상승론자인 마이클 세일러는 암호화폐 시장이 보다 성숙해질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암호화폐 공간이 최대치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전 세계 규제 당국으로부터 규제의 명확성이 요구된다고 강조했다.

그는 “우리의 전략은 비트코인을 구매하고 보유하는 것이며, 이 전략을 추구하는 데 있어서 지속성, 투명성, 책임이 핵심”이라고 밝혔다.

2022년 기록적인 시장 붕괴에 따라 규제 당국은 암호화폐 산업을 규제하려는 노력을 강화해왔다. 최근 미국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는 규정을 준수하지 않는 암호화폐 프로젝트에 대한 집행 조치를 늘리겠다는 가능성을 내비쳤다.

마이크로스트래티지 주가 급등

마이크로스트래티지 주가는 올 들어 100% 가까이 상승했다.

지난해 4분기 손실 직후 주식 실적은 개선되기 시작했다. 마이크로스트래티지는 지난해 4분기 순손실이 2억4970만달러에 달한다고 보고했다. 캐나다 밴쿠버에 본사를 둔 투자은행 캐너코드 제뉴이티(Canaccord Genuity)는 마이크로스트래티지 주식 목표가를 372달러에서 400달러로 상향 조정했다.

다른 분석가들은 사상최고가(ATH) 근처 매수에 대한 논란과 정액분할 매수(dollar cost averaging)로 인해 20%만 하락한 점도 지적했다.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BYDFi BYDFi 보기
Coinrule Coinrule 보기
Exodus Exodus 보기
Coinbase Coinbase 보기
BingX BingX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BYDFi BYDFi 보기
Coinrule Coinrule 보기
Exodus Exodus 보기
Coinbase Coinbase 보기
BingX BingX 보기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Trusted

비인크립토 웹사이트에 포함된 정보는 선의와 정보 제공의 목적을 위해 게시됩니다. 웹사이트 내 정보를 이용함에 따라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아울러, 일부 콘텐츠는 영어판 비인크립토 기사를 AI 번역한 기사입니다.

스폰서
스폰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