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 업비트 상승률 1위 섹터는 ‘게임시장’

2023년 1월 25일, 16:50 KST
업데이트 김 외현
2023년 1월 25일, 16:53 KST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Upbit)에서 지난 한 주 동안 가장 많이 오른 코인 섹터는 ‘게임시장’인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의 ‘주간 디지털 자산 지수(Upbit Cryptocurrency Index, UBCI)’에 따르면 지난 16일부터 일주일간 암호화폐와 나스닥은 상승세를, 코스피는 하락세를 보였다. 암호화폐 분야에서는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의 상승이 지수 상승을 견인했다.

테마별로 보면 지난 한 주 동안에는 18개 테마 모두가 전주 대비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큰 폭의 상승은 ‘게임시장’ 테마(20.20%)에서 나왔다. 게임시장은 게임 산업 및 연계 콘텐츠 디지털자산으로 구성된 테마 인덱스다.

투자자들의 전반적인 심리를 나타내는 주간 ‘공포-탐욕 지수’도 전주 대비 8.72 포인트 증가했다. 두나무 데이터 밸류(Data Value, DV)팀은 “주간 공포-탐욕 지수 평균은 67.72로 중립 상태를 넘어서 탐욕 상태에 접어들었다”라고 설명했다. 공포-탐욕 지수는 현재 크립토 투자자의 심리를 극단적 공포(0)에서 극단적 탐욕(100)까지의 단계로 수치화한 것이다. 통상 상승장에서 ‘공포-탐욕지수’의 수치가 높아지며 하락장에서는 낮아진다.

해당 기간에 공포-탐욕 지수가 가장 높았던 암호화폐는 92.89를 기록한 세럼(SRM)이었다. 반면 칠리즈(CHZ)는 45.97로 가장 낮은 수치를 보였다.

우리 사이트에 포함된 모든 정보는 선의의 목적과 일반적인 정보 제공을 위해 게시되었습니다. 우리 사이트 내 정보를 사용하면서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사용자에게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

+70%의 정확도를 자랑하는 최적의 텔레그램 신호로 암호화폐를 예측하세요!

지금 가입하기

시장 신호, 연구 및 분석! 지금 바로 텔레그램에 가입하세요! 팻 피그 시그널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