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브 블록체인 테크놀로지스… 이더리움 병합 후 BTC 채굴로 ‘전환’

글 Martin Young
2022년 12월 9일, 10:31 KST
번역 Jimin Kim
2022년 12월 9일, 10:31 KST
요약
  • 암호화폐 채굴업체 하이브 블록체인 테크놀로지스는 이더리움 병합 이후 수익의 최소 40%가 감소했다.
  • 하이브는 2023년 2월까지 BTC 채굴 능력을 갖출 계획이다.
  • 해당 기업은 완전히 재생 가능한 에너지원으로 운영된다.

이더리움에 크게 의존했던 채굴업체들은 병합(The Merge) 이후 수익이 급감했다. 살아남은 업체들은 BTC 채굴로 전환했고, 하이브 블록체인 테크놀로지스(HIVE Blockchain Technologies Ltd)도 이 대열에 동참했다.

전 이더리움 채굴 대기업 하이브가 캐시카우를 잃은 뒤 사업을 다각화하고 있다. 9월 중순에 이더리움 병합이 있으면서 더 이상 자산을 채굴할 수 없게 되었다.

지분 증명으로의 전환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준수 측면에서 네트워크에 도움이 되었다. 또한 ETH 보유자들도 스테이킹 수익을 얻을 수 있어 좋다. 하지만 이더리움 채굴에 크게 의존했던 기업들은 큰 타격을 입었다.

하이브도 그런 기업 중 하나지만 대차대조표는 건실해 보인다. BTC 채굴 전문가인 자란 멜러루드(Jaran Mellerud)는 하이브가 생존할 가능성이 높은 이유를 밝히면서 회사의 3분기 보고서를 분석했다.

BTC 채굴로 전환

멜러루드는 하이브가 이더리움 병합 이후 수익의 40%를 잃었다고 추정했다. 그는 “폐업한 ETH 채굴 사업이 남은 BTC 채굴 사업보다 훨씬 더 수익성이 좋았다”고 언급했고, 회사의 영업 현금 흐름에 대한 실제 손실은 60% 정도일 가능성이 높다고 덧붙였다.

이는 나쁜 소식인 반면, 좋은 소식은 하이브가 이더리움 채굴 시설을 BTC 채굴로 용도를 변경하고 있다는 것이다. 하이브는 2023년 2월까지 비트코인 채굴 능력을 2.8 EH/s(초당 엑사시)에서 3.3 EH/s로 늘릴 계획이다.

하이브는 또한 주로 비트코인으로 구성된 대차대조표를 가지고 있다. 보고서에 따르면 이 회사는 현금이 800만 달러에 불과하지만 유동성의 88%를 차지하는 3311 BTC를 보유하고 있다. 공공 채굴업체들 중에서 네 번째로 큰 BTC 장기 보유자, 즉 ‘호들러’인 셈이다.

게다가, 하이브는 공공 채굴업체 중에서 부채비율이 가장 낮은 곳 중 하나라고 멜러루드는 강조했다. 이자 부담 부채가 2600만 달러에 불과해 현재 경쟁사들의 발목을 잡고 있는 막대한 채무 상환을 면했다.

재생 에너지 혜택

하이브는 2017년에 상장한 최초의 암호화폐 채굴 회사이다. 캐나다, 스웨덴, 아이슬란드에서 완전한 수력 및 지열 발전소 가동으로 운영된다. 이는 다른 채굴자들을 강타한 대규모 에너지 가격 급등에 노출되지 않았다는 것을 의미한다.

게다가 이 회사는 역사적으로 대부분의 경쟁사들보다 5%에서 30% 정도 더 많은 BTC 수익을 창출할 수 있었다. 이에 대해 분석가는 “회사가 지속적인 수력 공급으로 더 높은 가동 시간을 달성했기 때문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비트코인 채굴자들은 현재 자산 가치 하락, 높은 해시레이트, 비싼 에너지 비용으로 인해 침체에 빠져 있다. 해시 속도는 11월 28일까지 273 EH/s의 최고치에서 14% 하락했지만, 그 이후로 251 EH/s까지 다시 상승했다.

우리 사이트에 포함된 모든 정보는 선의의 목적과 일반적인 정보 제공을 위해 게시되었습니다. 우리 사이트 내 정보를 사용하면서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사용자에게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

+70%의 정확도를 자랑하는 최적의 텔레그램 신호로 암호화폐를 예측하세요!

지금 가입하기

시장 신호, 연구 및 분석! 지금 바로 텔레그램에 가입하세요! 팻 피그 시그널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