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거래소들이 원하는 인도네시아 시장, 코인원은 포기한다.

1 min
업데이트 Amy Kang

주요 거래소들의 해외법인 ‘핵심시장’ 인도네시아, 코인원은 포기, 한국시장에 집중

최근, 세계의 주요거래소들이 동남아시아 시장을 주목하기 시작하면서, 동남아 국가 중에서도 인도네시아가 핵심 지역으로 떠올랐다. 그리고 국내의 상위권 거래소, 빗썸, 업비트, 코인원 등 거래소들도 인도네시아에 해외 법인을 설립하고, 해당 암호 화폐 서비스 라이선스를 현지에서 취득하기 위해서 많은 공을 들여왔다. 하지만 18일, 이중 코인원은 인도네시아 해외법인 거래소 서비스를 중단하겠다고 밝히며 주목을 샀다. 코인원은 2018년 8월부터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코인원 인도네시아 해외법인을 설립하고,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핵심 기지로 삼겠다고 야심 차게 목표를 세운 바 있다. 하지만 그로부터 2년 후, 코인원은 저조한 거래량과 라이선스 취득 부담이 커, 한국시장에 집중하겠다고 밝히며, 인도네시아 거래소 서비스를 중단시켰다. 19일부터 신규등록 및 자산의 예치를 공식 중단시키고, 26일부터는 모든 거래주문이 불가능해지는 순으로 서비스를 종료할 계획이며, 자산 인출은 다음 달 3월 20일까지 가능하다. 최근 밀려드는 거래소 및 암호화폐 관련 기업들로 인해, 인도네시아 정부는 상품선물거래 규제기관인 BAPPEBTI에 등록된 거래소만 정식으로 현지에서 사업을 할수 있도록 규정제도를 마련했다.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Trusted

비인크립토 웹사이트에 포함된 정보는 선의와 정보 제공의 목적을 위해 게시됩니다. 웹사이트 내 정보를 이용함에 따라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아울러, 일부 콘텐츠는 영어판 비인크립토 기사를 AI 번역한 기사입니다.

e253a08b9bd038b1eb9fcd6dc51506db?s=120&d=mm&r=g
중국 및 글로벌시장의 블록체인 및 크립토에 대한 정보를 전달드리고, 분석해드리고 있습니다!
READ FULL BIO
스폰서
스폰서